STOVE 스토어

다양한 색으로 이루어진 세계에 닥친 어둠을 헤쳐나갈 수 있을까? 슬라임 림이 다양한 색으로 이루어진 세계에 닥친 어둠을 헤쳐나가는 2D 플랫포머 어드벤쳐 게임입니다.

장르
플랫포머, 어드벤처
창작자
마일스톤 게임즈
배급사
마일스톤 게임즈
이용등급
전체 이용가
출시일
2021.08.18
유저평가
75% 추천(참여 12명)
게임후기
33 리뷰

로그인 후 데모게임을 플레이하고,
창작자와 소통해 보세요.

Color Lim

현재 플레이할 수 없는 게임입니다.

게임 설명



게임 배경


색이 곧 힘이며 생명인 세상에서

색을 가지고 태어나지 않은 꼬마 슬라임 Lim이

다양한 난관을 헤쳐나가는 게임입니다.


주요 특징



동일한 색상에는 피해를 주지도 받지도 않는 현상을 이용해 함정을 피하자!



색상을 혼합해 전략적으로 나아가자!



적으로 변신해 다른 적을 해치우자!

새소식

전체보기

[📢 공지] 버전 업데이트가 완료되었습니다😃

개념있는식빵 2021.10.15 18:00(UTC+9)

[📢긴급 공지] 죄송합니다 현재 올라와 있는 버전엔 큰 문제들이 있습니다. 참고해주세요!!!

개념있는식빵 2021.10.14 21:37(UTC+9)

추천 리뷰&공략

전체보기
Thumbnail

[더겜소년의 슬기로운 데모생활] COLOR LIM

더겜소년 2021.11.05 18:28(UTC+9)
Thumbnail

슬데 플레이인증

북극사나이 2021.10.20 21:40(UTC+9)

창작자와 소통하기

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 해주세요.

조각감이 초기 메이플 생각나는 느낌이라 재밌게 했네여! 

자만 튜토리얼이 없어서 시작 화면에서 조금 헤맸습니다. 화면 여백도 많은데 방향키를 띄워줘도 좋을 거 같네요.

몹이 있는데 공격하는 건지, 그냥 피해가는 건지: 이거에 대한 설명도 말풍선이나 기타 다른 방법으로 알려주면 좋을 거 같아요.


전반적인 퀄리티는 좋았습니다(배경이나 브금 등등) 다만 편의성이 조금 떨어지는 느낌을 받았어요.

유저가 원하는 키 설정이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설명이 과도할 정도로 들어가도 나쁘지 않을 거 같네요.


모쪼록 재미있게 플레이했습니다. 플랫포머 치고 게임성은 좋네요. 키보드+마우스 동시에 해야 되서 어렵지만 재밌어요ㅎㅎ

다른분 리뷰처럼 mo astray가 생각나는 작품이네요


다른분들과 비슷한 의견이겠지만,,

게임에 익숙하거나 비슷한 게임을 해봤다면 헤매진 않겠으나

세상에 발을 딛기까지의 짤막한 여정을 튜토리얼로 녹아내어주시면 이야기 흐름에도 좋을것같습니다

아 맞아 림은 발이 없지 (?)


벽이 화면 최상단까지 이어저있는 경우에 끝까지 올라간경우, 쏙! 하고 떨어지는 경미한 버그가 있었습니다 :D


마우스휠의 모드변경 구분감이 적어서 원하는 색상으로 바꾸기가 헷갈렸어요

청각적인 간단한 전환 사운드와 림이 아주잠깐 반짝 하는등의 시각적으로 표현해주면 좋을 것 같습니다


버닝비버2023때 시간상 플레이 못해서 아쉬웠는데

온라인에서라도 재밌게 플레이했습니다~!

아직 미완성된 부분들도 있지만 색깔을 활용한 이동, 회복, 공격 등의 방식이 저로서는 매력이 있었습니다.
튜토리얼 조작은 어떤 단축키를 사용해야 하는지의 이야기가 없어서 조금 불친절한 것이 있었습니다.
게임 시작하자마자 옵션이 없어서 당황했고
오타 정도는 괜찮다고 생각을 했는데
그...튜토리얼도 안 끝난 부분에서 막혀서 또 당황했습니다...
이 게임은 뭘 해도 HP를 대량으로 소모해야 하니 초반 진입장벽이 너무 크네요
실수 한 번이면 대나무밭에 떨어져서 빠져나오다가 순식간에 사망이더라고요
패미콤 시절 게임인가 싶은 느낌이 들었습니다
컨셉은 대단히 참신하고 그래픽도 귀여운데 전반적인 재정비가 필요해보입니다
게임 플레이 방식은 독특하나 조작이 익숙치 않은 처음 접하는 사람은 게임이 엄청나게 어려울 것 같다.
당장 나만해도 튜토티얼에서 한시간 가량 시간을 사용했으니, 그와 별개로 게임의 컨셉은 독특하게 느껴진다. 물론 난이도는 내기준으로 상에 속한다. 그리고 개인적으로 대화에서 쓰는 서체가 가독성이 살짝 떨어지는 면모를 보았다!
베타라서 불편한게 많지만 게임의 그래픽과 전체적인 플레이 방식은 개성있습니다.
팔레트 클릭이 잘 안되고 벽에 색이 묻는게 겹쳐있으면 무슨 색인지 구분이 안가고 색 조합 가이드가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이런 독특한 시스템을 이용한 게임은 잘 설명도 해줘야 하고, 편의에 따라 조작법을 세팅 해야 한다고 생각하는데 불편한 게 이만저만이 아니었습니다. 불필요하게 자간이 넓어서 가독성이 떨어지는데 짧은 시간 내에 한 번에 숙지를 하지 않으면 처음부터 다시 하는 것이 좀 충격이었어요. 데모나 베타 테스트를 하다보면 많은 개발자들이 신기하리만큼 게임 내 조작이나 게임의 기초가 되는 튜토리얼을 잘 설명치 않고 그냥 넘겨버리는 경우를 많이 봐왔지만, 이건 한 것도 아니고 안 한 것도 아니라서 더 당황했어요.

기획 아이디어 자체는 좋은데, 레퍼런스가 많이 부족하지 않았나 싶습니다. 도움이 될만한 게임들을 많이 참고해서 조작감도 개선하고 오브젝트들의 쓰임새에 좀 더 개연성이 부여되었으면 하네요.
최대한 저희만의 색을 게임에 녹여내고자 타 게임을 보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확실히 조작감과 편의성 등에서 다른 게임을 많이 해보고 Color Lim에 어울리는 형식으로 적용될 수 있게끔 노력하겠습니다 :)
불편한 점들 자세하게 적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더 나은 모습으로 돌아오도록 하겠습니다 😀😀
아직은 미완성인, 그래서 그만큼 매력적이면서도 아쉬운 게임. 하지만 데모이기에 그만큼 더 기대를 걸게 됩니다.

색을 교체하면서 같은 색의 블럭을 통과하거나 다른 색의 블럭을 받침으로 활용하기도 하고,
물감을 뿌려서 벽을 타고 이동하기도 하는 등 신박한 시스템을 가지고 있습니다.

개선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선 많은 분들이 언급하고 계셔서 넘어가도록 하겠습니다=ㅂ=;

지금은 시스템의 개선에 조금 더 초점을 맞추신 후, 퍼즐 제작에 좀 더 중점을 두시면 좋지 않을까 합니다.
물론 그 전에 세계관과 스토리에 관련된 작업이 마무리 되어야겠지요.
데모에서의 퍼즐들은 나쁘지 않은 난이도라고 생각 될 수도 있지만, 시스템 개선 이후에 퍼즐이 어떻게 바뀔지 모르겠는 부분인지라...
튜토리얼에서는 난이도가 엄청 높았는데 일반 스테이지는 함정 무시하고 달려도 될만큼 난이도가 조금 들쭉날쭉한 감이 있었습니다.
때문에 퍼즐적인 요소에 대해 좀 더 연구가 필요하다고 생각되었습니당.
지금 있는 시스템을 더 잘 활용하는 방향으로 개발을 진행하시면 꽤나 매력적인 게임이 될 것 같습니다.
이를 위해선 현재 시스템에 무언가를 추가하기 보다는 지금의 시스템을 활용해서 만들 수 있는 변수들에 대한 연구를 우선으로 두어야 할 것 같습니다.
퍼즐이란 푸는 사람도 고생하지만 만드는 분들도 머리 아픈 일이니깐요...;ㅛ;
모쪼록 더 다양한 퍼즐과 알찬 기믹들이 등장하길 바라며 응원토록 하겠습니다.
파이팅이옵니다+ㅁ+/
퍼즐적인 요소와 난이도에 대해 시간을 들여 적절하게 게임에 섞일 수 있는 방향을 연구해보도록 하겠습니다 :)
좋은 의견과 피드백 정말 감사합니다!! 열심히 개발하고 더 나은 Color Lim으로 돌아오겠습니다! 😀😀
색을 변화해나가면서 기믹을 해결해나가는 슬라임과 함께!
같은 색의 오브젝트는 무효화되며 다른 색의 오브젝트는 정상으로 동작하는 color Lim의 픽셀 그래픽이 매우 인상적입니다.
서울 교대역 지하철, 기차역, 그리고 물의 반사는 정말 인상적이었고 감성을 건들였습니다.
플렛포밍 기믹들을 잘 구현하였습니다. 색을 통해 레이저를 피하고 가시를 피하는 것은 잘 구현하였으며 분명히 인상적입니다. 색을 혼합하여 다른 색을 만들어나가는 것은 이 게임만의 독특한 부분이었습니다. 또한 이 구조로 인하여 더 다양한 기믹을 표현할 수 있기 때문에 이 점은 매우 좋았습니다.
다만 타격음은 약간 부족하다고 느껴집니다. 적을 때렸을 때에나 적에게 맞았을 때에 대한 피드백이 명백하게 느껴지지 않은 것은 분명히 아쉬운 점입니다.

이 게임을 하면서 가장 크게 느꼈던 것은 다른 인디 게임의 향기를 정말 크게 느꼈습니다. 색을 변화해 가면서 기믹을 해쳐나가는 것은 'HUE', 슬라임의 모션은 'MO:Astray'가 생각이 났습니다. 색 변화 UI에 대한 편의성 개선에 대한 것 또한 이미 'Hue'에서 느리게 흘러가는 시간과 마우스 드래그를 통한 쉬운 조합으로 어느정도 해결될 수 있습니다. 슬라임의 조작 또한 'MO:Astray'에서 어느정도의 접착성을 가지고 부착된다는 것이 게임에 어느정도 해결책이 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이러한 점들 때문에 추후 개발을 진행해 나가면서 어떤 방식으로 차별화해 나갈 것인지가 기대되기도 하고 걱정되기도 합니다.
부디 제 걱정을 뛰어넘을 수 있는 멋진 작품이 나오기를 기원합니다.
좋은 의견들과 걱정되는 부분들 말씀해주셔서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
걱정은 줄고 기대감은 높아지도록 좋은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게 노력하겠습니다!
앞으로 업데이트 하면서 좋은 소식으로 돌아오겠습니다 😀😀
조작감이 좀 어려웠고 색의 가시성이 별로였어요 ㅠㅠ 도트는 너무너무 좋아요
의견 감사합니다 :) 말씀해주신 부분 개선해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계속해서 높은 퀄리티의 도트 오브젝트들을 뽑아내어 Color Lim 세계에 추가할 수 있도록 힘내보겠습니다!! 😀😀

인기 게임